41개大 '논술'만으로 1.1만명 선발…"맞춤 대비 필수"

41개大 '논술'만으로 1.1만명 선발…

41개大 '논술'만으로 1.1만명 선발…'맞춤 대비 필수'

국내 대학들이 수시 모집 논술 전형을 통한 신입생 선발 인원을 점점 늘리고 있다. 가천대·건국대(서울)·경희대·고려대 등은 2025학년도 입시에서 오로지 논술 성적만 고려해서 신입생을 선발한다. 입시 전문가들은 대학들이 앞으로 학생 선발 경로 다양화, 선발 변별력 확보 등 차원에서 이 같은 논술 전형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으로 봤다. 또 수험생들이 기출 유형을 꼼꼼하게 대비하고 학교 별 수학능력시험(수능) 최저 기준을 살펴 원서를 접수하는 등 합격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전략을 세워야 한다고 조언했다.

23일 교육계에 따르면 전국 41개 대학이 1만 1266명을 논술 전형을 통해 내년도 신입생을 모집할 계획이다. 이는 전체 수시전형 모집 인원(21만 7445명) 가운데 5.18%의 비중을 차지한다. 논술 선발 인원이 총 1만 1214명이었던 2024학년도와 비교하면 52명 더 늘려 뽑는 것이다.

대학별 모집 인원을 살펴보면 가천대가 1012명으로 가장 많다. 이어 연세대 578명(서울 351명·미래 227명), 경북대 544명, 고려대 609명(서울 361명·세종 248명), 홍익대 506명(서울 384명·세종 122명), 경희대 477명(서울 250명·국제 227명), 중앙대 478명(서울 426명·다빈치 52명), 한국외대 473명(서울 313명·글로벌 160명), 인하대 458명, 수원대 455명, 건국대(서울) 395명, 성균관대 391명, 부산대 372명, 세종대 340명, 단국대(죽전) 310명, 동국대(서울) 301명, 이화여대 297명, 한국공학대 290명 등 순으로 선발 인원이 많다.

이들 대학 가운데 가천대·건국대(서울)·경희대·고려대·덕성여대·동덕여대·성균관대·연세대·이화여대·한국기술교대·한국외대·한국항공대 등 12개교는 ‘논술 100% 전형’을 통해 신입생을 선발한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두지 않고 오로지 논술 실력만으로 합격생을 가르겠다는 얘기다. 2018학년도에 논술 전형을 폐지했던 고려대는 8년 만에 논술 전형을 부활해 논술 100% 전형으로 361명을 선발하기로 했다. 이는 내년도 고려대 총 모집인원(4308명)의 8%에 달하는 수준이다.

논술 전형은 계열별 논술고사 실시를 통해 지원자의 문제 해결 능력, 종합적 사고력 등을 평가하는 전형이다. 논술전형은 지난 몇 년 동안 사교육을 유발하는 전형이라는 비판 속에 축소돼왔지만 최근 들어 많은 대학들이 이 전형을 늘리는 추세다. 대학의 입장에서는 논술 전형을 통해 학생선발경로를 다양화하고 학생 선발권을 강화해 각 학교의 인재상에 맞는 우수 학생을 확보할 수 있기 때문이다. 교육계는 내년부터 학교에서 ‘고교학점제’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면서 일괄적인 기준으로 내신을 평가하기가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논술이 학생 개인에 대한 변별력을 확보하는 전형으로 더 부각될 수 있다고 봤다.

입시 업계 전문가들은 수시 논술고사는 대학마다 과목과 범위, 문제 유형 등 출제 경향이 다르고 논제의 난이도가 제각각이어서 목표 대학 맞춤형 준비가 필수라고 입을 모은다. 종로학원에 따르면 내년도 대학별 출제 유형은 크게 인문사회통합형 단독 출제와 인문사회통합형+통계자료, 인문사회통합형+수학, 인문사회통합형+영어 제시문, 인문사회통합형+영어 제시문+수학, 수학 단독 출제 등 6개 유형으로 구분된다. 자연계 논술은 수학 단독 출제가 가장 많고 수학+과학(과목 선택·과목 지정), 수학+인문논술, 과학 단독 출제 유형 등 4개 유형으로 구분할 수 있다.

임성호 종로학원 대표는 “수시 논술고사는 대학마다 과목과 범위, 문제 유형 등 출제 경향이 다르고 논제의 난이도 또한 제각각으로 맞춤형 준비가 필수다”라며 “또 논술을 실시하는 대학 가운데 31곳이 수능 최저를 요구하는 만큼 논술 준비와 수능 준비를 균형있게 준비해 합격 가능성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OTHER NEWS

    1 hour ago

    UFC 최두호 연기 데뷔…소속사 “새로운 시작”

    1 hour ago

    “VIP 고객인줄 알았더니”…1등석 항공권 사서 라운지만 이용 후 취소한 산자부 공무원

    2 hrs ago

    베이비부머 은퇴에 주식·코인 영리치까지… 증권가는 자산관리 전쟁 중

    2 hrs ago

    ‘나혼산’ 김대호 “어머니 두 번 우셔…내가 집, 차 샀을 때”

    2 hrs ago

    파키스탄, IMF로부터 70억 달러 구제금융 받는다

    2 hrs ago

    명장도 4연속 더블아웃에 놀랐다 "위에서 도와주는 분 있었던 거 같아" [MD대전]

    2 hrs ago

    국내 첫 AI신약학과 생긴다…이유 들어보니

    2 hrs ago

    "새 집 줄어든다고?" 집값 뛰는데…같은 수도권 이곳 6000가구 '텅텅'

    2 hrs ago

    김현태 “父 대소변 받아낸 재혼 아내, 따로 유산 받아” 미담 공개 (동치미)[결정적장면]

    2 hrs ago

    삼성전자 반도체 매출, 8분기만에 TSMC 추월 가능성

    2 hrs ago

    '원태인 충격의 헤드샷 퇴장' ⅔이닝 4실점 강판 최악의 변수 발생…두산전 9승1패 흐름 깨지나

    2 hrs ago

    [백운산 오늘의 운세] 2024년 7월 14일

    2 hrs ago

    '손석희 만난' 백종원 "예비 자영업자, 라면 10개 이상 끓여봐라"

    2 hrs ago

    벨라루스-우크라 국경 긴장 완화 전망…루카셴코, 병력 철수

    2 hrs ago

    박명수, 이런 모습 처음이야…첫사랑 정선희 드디어 만났다

    2 hrs ago

    제로베이스원,'훈훈한 비주얼'

    2 hrs ago

    박정화, '싱그러운 미소'

    2 hrs ago

    "어라? 주가가 왜 이래"…'홈슬라' 기대하던 개미들 '멘붕'

    2 hrs ago

    제주 해수욕장 '평상 갑질', 이 정도일줄 몰랐습니다

    2 hrs ago

    우디, 삼성 라이온즈 대표자 발탁

    2 hrs ago

    [날씨] 남부 중심 장맛비…남해안·제주, 밤사이 강한 비

    2 hrs ago

    [퇴근길 날씨] 내륙서 소나기⋯ 주말 다시 장마 시작

    2 hrs ago

    [사진] 거부권거부 범국민대회

    2 hrs ago

    KBS에 "거지들" 외친 강형욱, 유튜브 활동 재개..논란에도 '마이웨이'[종합]

    2 hrs ago

    '국평 40억' 강남 집값 불길, 경기까지 번졌건만…노동강 '잠잠'

    2 hrs ago

    “아파트도 아닌데 3억 껑충?”...신고가 잇따르는 이곳 [김경민의 부동산NOW]

    2 hrs ago

    베컴, 이재용, 블레어까지…印재벌 막내 결혼식 세계 거물 총출동

    2 hrs ago

    '사용후 배터리' 산업 키우려는 정부…배터리업계 'BaaS'도 뜬다

    2 hrs ago

    “믿었던 기술의 배신”…아빠들 홀딱 반하더니, 결국 ‘발칵’ 뒤집혔다

    2 hrs ago

    강기둥, '팬이 선물한 머리띠 착용하고'

    2 hrs ago

    ‘36주 낙태 브이로그’ 근황 공개…“다음엔 보조배터리 챙겨야겠다”

    2 hrs ago

    스타 아니스 영양 전문가 검토

    2 hrs ago

    수현 ‘초미니 입고 백화점 활보, 시선 올킬’ [틀린그림찾기]

    2 hrs ago

    [STN포토]티샷 준비하는 김해인

    2 hrs ago

    美서 역대급 실적 찍은 현대차, 하반기는 어렵다?…질주 막아설 변수는

    2 hrs ago

    전기차 뜨면 '배터리 열 관리'도 뜬다…900억 투자 나선 현대위아

    2 hrs ago

    [STN포토]티샷 날리고 있는 리슈잉

    2 hrs ago

    "혹시 나도?"...무료 '마약 익명 검사' 직접 받아보니

    2 hrs ago

    200년만에 폭우 부른 ‘띠 장마'의 정체… 기상청도 예보 ‘두 손’ [날씨+]

    2 hrs ago

    나경원, 한동훈 향해 "이재명 따라하기 한다"

    ALONGWALKER VIETNAM: Kênh khám phá trải nghiệm của giới trẻ, thế giới du lịch ALONGWALKER INDONESIA: Saluran untuk mengeksplorasi pengalaman para pemuda glob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