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BM 소재 국산화 가속…이엔에프, TSV용 식각액으로 日아성 도전

hbm 소재 국산화 가속…이엔에프, tsv용 식각액으로 日아성 도전

HBM 소재 국산화 가속…이엔에프, TSV용 식각액으로 日아성 도전

이엔에프테크놀로지 본사 전경. 사진제공=이엔에프테크놀로

한국 반도체 회사들이 고대역폭메모리(HBM) 제조 기술은 물론 공정 핵심 소재까지 국산화 작업이 전개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동안 이 공정에 필요한 핵심 소재 기술은 일본 회사들이 주도해왔는데, 삼성전자·SK하이닉스 등 거대 칩 제조사를 중심으로 새로운 HBM 생태계가 빠르게 갖춰지고 있는 것이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 반도체 소재회사 이엔에프테크놀로지(102710)는 자체 기술로 타이타늄 식각액(Ti 에천트)을 개발하고 세계 최대 HBM 제조사에 이 소재를 공급하기 시작했다.

타이타늄 식각액은 HBM에서 정보가 이동하는 통로인 실리콘관통전극(TSV) 제조에 쓰이는 물질이다. TSV는 전류가 잘 흐르는 구리가 채워지면서 완성된다. 구리가 TSV 바깥으로 새어나가지 않으려면 장벽 역할을 하는 막을 형성해야 하데, 이 역할을 타이타늄이 한다. 타이타늄 식각액은 웨이퍼에서 불필요한 타이타늄을 제거하는 역할을 한다.

그동안 타이타늄 식각액은 일본 유력 소재회사와 한국 업체가 합작해서 만든 회사의 제품이 주로 활용됐다. 소재 분야에서 강한 면모를 드러냈던 일본 업체의 영향력이 상당했다는 뜻이다.

하지만 이엔에프가 기술 개발에 성공하면서 국산화 및 소재 다변화의 길이 열렸다. 이엔에프는 가장 최신 제품인 5세대 HBM(HBM3E)제조 라인에 처음 공급하기 시작해 고적층 칩까지 공급량을 확대하는 계획을 세운 것으로 파악된다.

이엔에프 측은 사업보고서에서 이 제품에 대해 "타이타늄이 과도하게 식각되는 현상을 개선해 미세 회로 기술에 기여했다"며 "반도체 패키지 신규 시장에 진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엔에프는 2019년 일본의 수출규제 품목이었던 반도체 공정용 불화수소를 6월 말부터 양산할 계획이다.

이엔에프 외에도 HBM의 핵심 소재의 국산화 움직임도 활발하다. 솔브레인(357780)은 HBM 공정 중 불필요한 구리 층을 걷어내는 특수 슬러리를 세계에서 유일하게 공급한다. 동진쎄미켐(005290)도 이 공급망에 진입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덕산하이메탈(077360)은 HBM 사이에서 데이터 전송을 위한 가교 역할을 하는 범프 제조를 위한 솔더볼을 메모리 회사에 공급한다. 메모리 업체들은 솔더볼 세계 1위 센주메탈의 독주를 막기 위해 덕산하이메탈의 기술 개발을 적극 지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인공지능(AI) 시대에서 주목받는 HBM 분야는 한국이 90% 점유율을 쥐고 있는 만큼 국내에서 생태계가 확장될 가능성이 크다”며 “향후 소재 뿐만 아니라 장비·부품에서도 다양한 협력이 일어날 것으로 관측된다”고 설명했다.

    OTHER NEWS

    2 hrs ago

    와이어 투 와이어! 노승희, 120번째 도전 끝에 '깜짝 우승'

    2 hrs ago

    도서관은 힘이 세다 [서울 말고]

    2 hrs ago

    [STN포토]예쁘게 티샷하는 정지효

    2 hrs ago

    [주간운세] 2024년 06월 17일 ~ 06월 23일

    2 hrs ago

    ‘15년 5억2000만달러’ 김하성과 함께했던 양키스 26세 거포 예상 몸값…ML 새 역사 쓴다

    2 hrs ago

    SON에 경악한 EPL 레전드 네빌…“손흥민이 그걸 했다고?”

    2 hrs ago

    KIA, KT 상대 스윕 '1위 수성'…황동하 5이닝 1실점+이우성 선제 결승타+김도영 쐐기포

    2 hrs ago

    "더 나은 선택할 수 있는 방향" 김호령 IN·변우혁 OUT…16일 KIA 엔트리 변동 배경 [IS 수원]

    2 hrs ago

    마오타이도 못견디는 중국 불경기...가격 곤두박질

    2 hrs ago

    여자 배구 대표팀, 2024 VNL 2승10패로 마감

    2 hrs ago

    보잉 787 드림라이너의 기장이 알려주는 비행기의 비밀

    2 hrs ago

    [백운산 오늘의 운세] 2024년 6월 17일

    2 hrs ago

    허도환, 사구에 괴로워

    3 hrs ago

    [포토] 메모리얼 유니폼 착용한 이영재

    3 hrs ago

    김민별 파5홀서 티샷 4번 치고도 보기 기록한 까닭

    3 hrs ago

    박동원, '벌써 공이 왔어?'

    3 hrs ago

    '나솔사계' 6기 영수, 드디어 최종 선택…삼각관계 결말은?

    3 hrs ago

    [횡설수설/김재영]11시간 지연에 거짓 해명 논란까지, 이런 항공사 믿고 탈 수 있나

    3 hrs ago

    [mhn포토] 윤이나, 메이저 우승 노려요

    3 hrs ago

    상속·종부세 중산층 부담 살피되 초부자는 신중해야

    3 hrs ago

    1971년 속초발 비행기에서 무슨 일이?… 공중납치 재조명

    3 hrs ago

    어프로치샷 키운 노승희 ‘깜짝 우승’

    3 hrs ago

    6월 17일 오늘의 운세

    3 hrs ago

    BTS 돌아온 하이브, 뉴진스가 떠난다면 주가와 투자자들은? [여기 힙해]

    3 hrs ago

    이기찬,'부드러운 시구'

    3 hrs ago

    일본의 오기소,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우승…장유빈 준우승

    3 hrs ago

    김영준 역투

    3 hrs ago

    내달 1일부터 서울 외환시장 거래시간 익일 새벽 2시까지

    3 hrs ago

    [포토]곽빈, 또다시 만루위기 자초

    3 hrs ago

    정부, 3년 만에 달러 외평채 발행… 5년 만기·13억弗 한도

    3 hrs ago

    [나눔명문기업을 가다] 유니테크노…"기부는 어려운 이웃의 버팀목"

    3 hrs ago

    연 20% 이자라더니 고작 4만2000원… 은행의 낚시 적금

    3 hrs ago

    “1시간 일해도 냉면 못 먹어” 직장인이 생각하는 내년 최저시급은

    3 hrs ago

    [mhn포토] 박혜준, 강력하게 날리는 티샷

    3 hrs ago

    CU, 우리은행 캐릭터로 `위비프렌즈` 빵 출시…NFT 증정

    3 hrs ago

    대기업 58.4% "ESG 공시 적정 시기는 2028년 이후"

    3 hrs ago

    내연차 똑 닮아가는 전기차… 후발업체는 ‘익숙함’에 기댄다

    3 hrs ago

    '오물풍선 대응', 남남갈등은 안 된다

    3 hrs ago

    野 "국책연구기관까지 패싱한 '유전 게이트'…혈세 투입 안돼"

    3 hrs ago

    [STN포토]지한솔, 티샷은 성공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