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플리, 메이저 대회 PGA 챔피언십 우승…김주형은 공동 26위

마지막 홀 버디로 1타 차 우승, 생애 첫 메이저 타이틀

쇼플리, 메이저 대회 pga 챔피언십 우승…김주형은 공동 26위

잰더 쇼플리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잰더 쇼플리(미국)가 미국프로골프협회(PGA) 챔피언십에서 자신의 메이저 대회 첫 우승을 달성했다.

남자 골프 세계 랭킹 3위인 쇼플리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켄터키주 루이빌의 발할라 골프클럽(파71·7천609야드)에서 열린 제106회 PGA 챔피언십(총상금 1천850만 달러)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를 버디 7개와 보기 1개, 6언더파 65타로 마쳤다.

최종 합계 21언더파 263타의 성적을 낸 쇼플리는 2위 브라이슨 디섐보(미국)를 1타 차로 따돌리고 이 대회 우승자에게 주는 워너메이커 트로피와 상금 330만 달러(약 44억7천만원)를 받았다.

2021년 도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쇼플리는 그동안 메이저 대회에서는 2018년 디오픈과 2019년 마스터스 공동 2위가 최고 성적이었다.

PGA 투어에서는 이번 우승으로 개인 통산 8승째를 따냈다. 2022년 7월 스코틀랜드오픈 이후 1년 10개월 만의 우승이다.

17번 홀(파4)까지 20언더파로 디섐보와 함께 공동 선두였던 쇼플리는 마지막 18번 홀(파5)에서 약 2m 버디 퍼트를 넣고 우승을 확정했다.

쇼플리는 이번 대회 1, 2라운드 단독 선두였고 3라운드 공동 1위 등 대회 내내 1위 자리를 놓치지 않은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으로 자신의 메이저 첫 승을 장식했다.

한국 선수로는 김주형이 9언더파 275타를 기록해 공동 26위로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다.

안병훈은 6언더파 278타, 공동 43위고 김성현은 3언더파 281타로 공동 63위를 기록했다.

3라운드까지 쇼플리와 공동 1위였던 콜린 모리카와(미국)는 마지막 18번 홀에서 첫 버디가 나올 정도로 고전한 끝에 15언더파 269타, 공동 4위로 대회를 마쳤다.

대회 기간 경찰에 체포됐다가 풀려나는 등 우여곡절을 겪은 세계 랭킹 1위 스코티 셰플러(미국)는 13언더파 271타, 공동 8위로 선전했다.

[email protected]

OTHER NEWS

2 hrs ago

대북제재 또 비웃은 북러...보란 듯이 리무진도 함께 운전

2 hrs ago

세심한 가구 배치가 돋보이는 6.5평 오피스텔 꾸미기!

2 hrs ago

키오스크의 장벽을 없애다....사용자 키도 감지해 조작부 높이 자동 조절 가능

2 hrs ago

숙사메토늄(suxamethonium)은(는) 어떻게 작동하나요?

2 hrs ago

‘미스쓰리랑’ 미스김, 폭풍 탬버린 댄스+성량으로 흥바람 UP

2 hrs ago

오타니, 친정팀 상대 불방망이

2 hrs ago

류수영 천원레시피 어묵제육 터졌다..역시 어남선생(‘편스토랑’)

2 hrs ago

6월 17~12일 복기

2 hrs ago

수원FC 지동원, '감각적인 감아차기'

2 hrs ago

월세와 배당으로 안정적인 수익 창출하는 법[김상학의 초보 재테크 이야기]

2 hrs ago

盧정부 통일부장관·대북특사 출신 정동영, 북러조약 대응 용산에 "尹 보이지 않아, 국가안보를 게임하듯"

2 hrs ago

임영웅, 6월 가수 브랜드평판서 2위…1위는 방탄소년단

2 hrs ago

갤럭시워치 울트라, 생각보다 훨씬 비싸진다

2 hrs ago

‘음악중심’ WOOAH(우아), 걸크러시 ‘POM POM POM’ 핫 컴백

2 hrs ago

방탄소년단 지민, 韓스포티파이 장악

3 hrs ago

고태산 "도박으로 40억+장모님 돈 오천만 원 잃어..아내와 별거 中"('동치미')(종합)

3 hrs ago

[오늘의 운세] 2024년 06월 23일 띠별 운세

3 hrs ago

"원베일리 스카이 커뮤니티 개방"…서초구청, 이전고시 승인

3 hrs ago

제니, 깊게 파인 초미니 원피스에 꽉 찬 볼륨감+탄탄 꿀벅지 자랑

3 hrs ago

김한규 "한동훈, 尹대통령과 10초 통화 밝히고 싶지 않았을 것"

3 hrs ago

남성들 숨거나 탈출하는 '이 나라'…"참호에서 죽기 싫어"

3 hrs ago

“3천이라 초대박났지” 신혼부부, 무조건 살 수밖에 없는 EV3 근황

3 hrs ago

플레이브, 스노우에 담긴다···팬클럽 1주년 기념

3 hrs ago

'손흥민 저격하다 망신' 탐욕왕, 뮌헨이 600억 제안…KIM과 한솥밥? 소속팀이 단칼 거절

3 hrs ago

아흔셋 젠틀맨, 스타벅스 매장에 많은 걸 남기고 떠나다

3 hrs ago

“뉴진스도 신었잖아”…무더위 오자 난리난 이 녀석의 정체

3 hrs ago

대만 어부에 사진 찍혔다...은밀 기동이 생명인 中핵잠의 굴욕

3 hrs ago

조선 개국 이전부터 살아온 향나무 여전히 궁궐에 살아있다

3 hrs ago

공무원, 업무상 최다 질병은 '정신질환'

3 hrs ago

'선업튀'를 '읽는' 사람들…2030이 '대본집'에 열광하는 이유는

3 hrs ago

유소영, 안타까운 근황 공개 "작년 수술 후 치료에 전념 중"

3 hrs ago

범의료계특위 "2025년 정원 협의해야"…정부 "협의대상 아냐"(종합)

3 hrs ago

블랙핑크 리사 맞아? 재벌2세 남친 놀랄 '락스타' 파격 변신 [공식]

3 hrs ago

[STN포토]버디로 홀아웃하는 서연정

3 hrs ago

DJ소다, 민소매 속 출렁이는 볼륨감…독보적 글래머 몸매

3 hrs ago

日·이란 피했다지만 '1포트' 韓 대표팀 위기는 끝나지 않았다...북한부터 벤투까지, 복병 '득실득실'

4 hrs ago

에이스 윌커슨, 7이닝 1실점 역투…고척 7연패 끊은 롯데(종합)

4 hrs ago

목격자 심폐소생술, 심정지 생존율 1.7배 높였다

4 hrs ago

만개한 꽃 속의 BTS 지민…"영감의 원천 찾아가는 여정"

4 hrs ago

푸바오, “안녕”에 반응, 이웃집 오빠가 맏사위감?..본가 에버랜드, 영화 만든다[함영훈의 멋·맛·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