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외선 차단나선 미국…잉글우드랩, 이유있는 고공행진

기초화장품 생산자 개발방식(ODM) 제조업체 잉글우드랩 주가가 올해 실적 개선 기대와 함께 꾸준하게 우상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2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잉글우드랩 주가는 3월부터 2개월여 동안 40% 올랐다. 미국 뉴저지에 본사를 둔 잉글우드랩은 기초 화장품을 비롯해 색조와 자외선 차단제 등을 생산하는 업체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자외선 차단제를 일반의약품(OTC)으로 분류해 안전성과 효능을 입증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OTC 제품 제조에 특화된 경험과 생산시설을 보유한 잉글우드랩은 자외선 차단제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경쟁력을 확보했다.

올 1분기에 매출액 526억원, 영업이익 66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14.2%, 19.2% 늘었다.

자외선 차단나선 미국…잉글우드랩, 이유있는 고공행진

자외선 차단나선 미국…잉글우드랩, 이유있는 고공행진

증권가는 잉글우드랩 실적이 분기를 거듭할수록 좋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시장조사기관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미국 자외선 차단제 시장 규모는 지난해 약 26억달러(약 3조5000억원)에 달했다. 오현지 키움증권 연구원은 "북미 지역에서 자외선 차단제 시장이 성장하면서 잉글우드랩이 수혜를 볼 것"이라며 "피부 건강 및 노화 방지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자외선 차단제가 필수 제품으로 바뀌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 연구원은 "최근 인디 브랜드가 자외선 차단 제품을 출시하면서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이라며 "미국에서 자외선 차단 제품을 개발하거나 생산할 때 높은 기준을 적용받는다"고 덧붙였다.

미국의 화장품 인디 브랜드는 가성비를 무기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온라인 채널에서의 인기를 바탕으로 오프라인 판매를 시작하면서 빠르게 시장점유율을 높이고 있다. 잉글우드랩은 2019년 OTC 제조허가를 받았고 2021년부터 자외선 차단 제품을 개발하기 시작했다. 인디 브랜드의 자외선 차단제 제품 생산을 담당하면서 실적이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미국에서는 자외선 차단제품을 생산하려면 생산시설과 원료 성분 등에 대해 FDA에 보고해야 한다. 관련 절차를 마무리하는 데 통상 2년 정도 걸린다.

황세환 FS리서치 연구원은 "미국 시장조사기관 리포트링커에 따르면 전 세계 자외선 차단 기능 화장품 시장은 2028년까지 134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정한다"며 "2022년부터 2028년까지 연평균 8.5% 성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인디 브랜드가 미국 시장에서 자외선 차단제품을 판매하기 위해 잉글우드랩에 연구개발을 의뢰하고 있다"며 "올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각각 27%, 38%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형수 기자 [email protected]

OTHER NEWS

1 hour ago

“F학점 받아도 유급 안시킨다”…그래도 요지부동 의대생들, 교육 부실화 우려도

1 hour ago

민주당 "김건희 여사 디올백 관련 청문회 추진하겠다"

1 hour ago

‘시즌 3호 홈런 쾅!’ 요미우리 외야수 오카다, 박석민 육성 코치에게 감사 인사 전한 사연

1 hour ago

메카 성지순례 도중 요르단인 14명 사망, 17명 실종

1 hour ago

29억 아파트도 종부세 0원?… 먼저 띄운 민주 호응이 관건

1 hour ago

대선배들 글러브 더 받아야 하나? 타격천재 김도영, 실책 신기록 페이스

1 hour ago

직장인 68% "내년 최저임금 1만1,000원 이상 적절"

1 hour ago

"교사가 교실에 탈취제 갖다놨다"…학부모 불만글 역풍

1 hour ago

LG엔솔부터 에코프로까지 총출동…'인터배터리 2024' 독일서 개최

1 hour ago

대구 달성군의회, 공동주택 위·수탁 관리 개선방안 토론회

1 hour ago

이강인의 엄청난 야구 사랑...3일 전엔 두산 팬이었는데, 금새 KT 팬으로 환승 [수원 스케치]

1 hour ago

블랙핑크 제니 ‘홈웨어 스타일도 완벽하게 소화’[포토엔HD]

1 hour ago

'이런 일 원투데이야?' 손흥민, 벤탄쿠르 '뻘짓'에 묵묵부답인 이유...이미 입장 밝혔다

1 hour ago

한화생명, GA 최초 500억 규모 해외채권 발행

1 hour ago

'출산율 0.55명 쇼크' 서울시, 인구 정책 새 판 짠다

1 hour ago

AI 대장 엔비디아 “오늘이 가장 싸다”…나만 소외될라 ‘포모’에 ‘빚투’ 고개

1 hour ago

G7 “러 동결자산 69조원 우크라 지원”

2 hrs ago

밥상 앞에서 '경악'…부부가 놓고 간 '노란 페트병' 정체 [영상]

2 hrs ago

창원 S-BRT 임시 개통 한 달…시내버스 이용객 늘고 통행시간 줄어

2 hrs ago

박진만 감독도 웃게 만든 김헌곤 역전 솔로포

2 hrs ago

"그만해" 지적에도 '덩실'…춤추는 6세 영국 왕자 '관심 폭발'

2 hrs ago

금융위 "소액 연체 개인 267만 명·자영업자 20만 '신용사면'"

2 hrs ago

내수 식고 수출기지 매력 줄자…脫중국 더 빨라졌다

2 hrs ago

서울이 어쩌다…"작고 늙은 도시 될 것" 최악 전망 나왔다

2 hrs ago

‘암투병’ 왕세자빈, 반 년만에 대중 앞에 섰다…웃으며 손 흔들어

2 hrs ago

북, 일본 자위대 참여한 미국 '용감한 방패' 훈련 비난

2 hrs ago

“은행에서 모셔간다” 대출금리 제일 낮은 직업…1위 ‘의사’ 아니었다[머니뭐니]

2 hrs ago

특강 다녀온 노소영 "서울대는 잔뜩 경직…계명대선 감동"

2 hrs ago

[mhn포토] 김민주, 우승 정조준

2 hrs ago

CAD 소프트웨어 왜 비싼가 했더니…다쏘시스템, 공정위에 '딱' 걸렸다

2 hrs ago

'추억의 교외선' 20년만에 다시 달린다

2 hrs ago

모두의 기대가 모두의 한숨으로… 길 잃은 65억 잠수함, 다음 선발 기회는 있을까

2 hrs ago

3高 시대 직장인, 10명 중 7명 "내년 최저시급 1만1000원 이상 돼야"

2 hrs ago

박용택이 1위에서 사라지면…공룡들 36세 안타머신의 ‘외로운 도전’이 시작된다 ‘ML 단 33명’

2 hrs ago

Why Hyundai Motor aims to take Indian unit public

2 hrs ago

노윤서, 크롭티 입고 뽐낸 잘록 허리…긴 생머리 청순 여신

2 hrs ago

법원 "무허가건물 주거전용면적은 건축물대장 등으로 확인돼야"

2 hrs ago

"8년 버텼는데, 이제는 한계"…피 토한 정유라, 도움 손길 요청

2 hrs ago

선두 KIA, 수원 원정 3연전 싹쓸이…NC는 이틀 연속 끝내기 승리(종합)

2 hrs ago

이상민·김동완·이연복 신상 간편식, GS샵서 줄론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