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F-35A, 세계 최강 美 F-22와 ‘모의 공중전’

한국 f-35a, 세계 최강 美 f-22와 ‘모의 공중전’

한미 공군의 F-35A, F-22 전투기 편대가 16일 한반도 상공에서 연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공군

우리 공군 최강 전력인 스텔스 전투기 F-35A가 세계 최강 스텔스 전투기인 미 F-22 ‘랩터’와 16일 도그파이팅(전투기 간의 근접전)을 벌였다. F-22가 한반도에서 우리 공군 전투기와 모의 공중전을 벌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미 공군은 이날 “양국 5세대(스텔스) 전투기 간 최초로 기본 전투 기동 연합훈련을 실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훈련에는 우리 공군 F-35A 2대와 미 공군의 F-22 2대가 참가했다. 이날 훈련에서는 양국이 공수를 교대해 상대 기체를 맨눈으로 볼 수 있는 거리에서 치열한 근접 공중전을 펼쳤다고 한다. 군 관계자는 “근접전 전술을 공유·개발하고 조종사 역량을 키우기 위한 것”이라고 했다. 다만 승패 등 훈련 결과는 군사기밀이라 공개하지 않았다.

F-22 등 스텔스기는 적의 방공망을 뚫고 깊숙이 침투해 정밀 타격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북한이 두려워하는 전략 무기다. 방공망이 낙후한 북한은 레이더로 탐지가 어려운 스텔스기를 막아내기 쉽지 않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6일 중국을 방문한 가운데 미국이 중·러를 향해 견제 메시지를 보냈다는 해석도 나온다. 한미가 스텔스 전투기로 근접전 훈련을 한 것은 스텔스 전투기 간의 근접 공중전 상황을 가정했기 때문이라는 추정이다. 중국과 러시아는 각각 스텔스 전투기 J-20과 Su-57를 보유하고 있다. 미 국방부는 지난 13일 F-22의 한국 전개를 알리면서 “랩터의 한국 방문은 인도·태평양 지역 지휘 통제 강화를 위해 다양한 전략적 지점에서 전력을 배치할 수 있는 미 태평양 공군의 역량을 보여준다”고 했다.

F-22가 공개적으로 한국에 온 것은 지난해 10월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국제항공우주 및 방위산업전시회(ADEX) 2023′ 이후 약 7개월 만이다. 한미 연합훈련 참여를 기준으로 하면 지난해 2월 서해 상공에서 우리 공군의 F-35A 등 전투기와 함께 편대비행한 후 1년 3개월 만이다.

OTHER NEWS

37 minutes ago

IPO 활황 맞이하는 선학개미...3가지 투자 체크포인트, ‘I.P.O’

39 minutes ago

‘역대 최고’ 美 나스닥에 엔비디아 목표가 1200弗까지 나왔다…‘12만전자’·‘26만닉스’ 희망 커지나 [투자360]

39 minutes ago

한여름도 아닌데 섭씨 47.4도...인도 열파에 ‘최고 단계’ 경보

39 minutes ago

김용관 삼성메디슨 대표, 삼성전자 사업지원TF로 이동

39 minutes ago

신분당선 '구운역' 신설 확정…서수원-서울 이어진다

39 minutes ago

임종성,'추격의 2타점 적시타'

39 minutes ago

‘카드 빚 돌려막기’ 다시 증가…카드사 건전성도 위협

39 minutes ago

'온플법' 제정 놓고 중기-플랫폼업계 이견 여전

39 minutes ago

수산물직판장에도 '경기 RE100 실천'...경기도 에너지 자립형 어항개발 추진

40 minutes ago

의정부성모병원 오재상 교수, 한국보건의료원 신규과제 선정

40 minutes ago

프리미엄 시장서 폭풍질주 '제네시스'

40 minutes ago

기업은행, IBK창공 데모데이 개최…29·30일 양일간 24개 기업 참여

41 minutes ago

싱가포르항공 여객기 난기류에 방콕 비상착륙…1명 사망(종합)

47 minutes ago

전력수요 '원전 5기 분량' 5GW 더 느는데…巨野, 재생에너지 타령만

47 minutes ago

LS일렉트릭, 초고압 변압기 생산능력 2배 늘린다

48 minutes ago

부산대·강원대, 의대 학칙개정안 가결…의대생 '부결호소' 시위(종합)

48 minutes ago

"상류층 도약은커녕 유지도 버겁다"… 중산층 25% '적자 인생'

48 minutes ago

내년 의대 4567명 선발…교육부, 30일 대입 시행계획 발표 예정

48 minutes ago

[속보]서울대병원 교수들 "정부, 의사 수 연구에 필요한 최신 자료 제공해달라"

51 minutes ago

애플 중국에서 아이폰 더 크게, 또 할인

51 minutes ago

“전 여친 사망해도 유흥”… 거제 폭행범, 끝내 구속

52 minutes ago

우미건설, '김포 북변 우미린 파크리브' 금일 1순위 청약

52 minutes ago

AMD 라이젠7 5700X3D CPU 가격 하락

53 minutes ago

"장미 보러 가자"… 에버랜드, 장미축제 특별이용권 출시

56 minutes ago

의협 회장 '판사 회유' 주장…정부 회장 교체 카드 만지작

59 minutes ago

한소희, 드레스만 3592만원…칸 밝힌 공주님 재질, 노출도 당당하게

59 minutes ago

“돈 들어오는데 굴릴 데가 없네”… 뱅크런 넘긴 새마을금고, 수익성 고민

60 minutes ago

PGA 챔피언십 기간 중 체포된 셰플러, 6월 3일로 법원 출석 연기

60 minutes ago

경기도, 산지 1만7165㎡ 무단훼손 행위 27건 적발

60 minutes ago

“PISIK이 ‘FXXK’으로 보인다”...장원영편 섬네일로 또 논란 일고 있는 ‘피식대학’

60 minutes ago

54년째 녹슬지 않는 '탱크'의 비결, "알코올·탄산에 커피까지 끊었다"

1 hour ago

이마트, 내달부터 밤 11시까지 영업시간 연장

1 hour ago

다저스 트레이드로 155km 불펜 보강, ERA 6점대 투수를 왜 데리고 왔을까

1 hour ago

러 “젤렌스키 임기 끝…다시 코미디언, 그 다음은 인민재판소” 조롱

1 hour ago

아스트, 브라질 엠브라에르와 공급계약…방산 첫 수주

1 hour ago

"의사들 관용 보여주길" 호소한 이건주 폐암환우회장 별세

1 hour ago

배스킨라빈스, 워크샵 매장서 ‘봉봉 언텁쇼 vol.1' 진행

1 hour ago

타격감 끌어올린 김하성, 애틀랜타 상대로 2경기 연속 안타

1 hour ago

다이앤 크루거, 칸에 뜬 여신[포토엔HD]

1 hour ago

世界柔道 在日の許海実が優勝=韓国勢6年ぶりV

Kênh khám phá trải nghiệm của giới trẻ, thế giới du lị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