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만원 올거면 안 오는게 도움?" 논란의 '축의금 예절'

최근 물가가 급격히 오르며 결혼식 축의금을 둘러싼 갈등도 있다. 특히 식대 이하 축의금을 낼 거면 참석하지 않는 게 예의라는 주장도 나와 눈길을 끈다.

16일 웨딩업계에 따르면 서울 시내 웨딩홀의 평균 예식 비용은 8만원 안팎으로 책정돼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업체별로 6만원대부터 10만원대까지 편차가 적지 않지만, 모두 일반적인 축의금 기준인 5만원은 훌쩍 넘어섰다.

호텔 웨딩홀은 이보다 식대가 훨씬 비싸다. 저렴한 곳은 13만원에 해결이 가능했지만, 비싼 곳은 식대가 20만원에 달했다. 여기에 홀 대관료와 꽃값 등을 합하면 결혼식 한 번에 수천만원이 깨지는 셈이다.

이 같은 결혼 비용은 10년 전과 비교하면 배 가까이 급등한 것이다. 한국소비자원이 2013년 발간한 '결혼 비용 실태보고서'에 따르면 당시 기준 1인 식대는 3만3000원, 대관료(꽃장식 포함)는 300만원이었다.

웨딩비용 급증은 물가 상승과 예식장 업체 감소가 맞물리며 나타난 현상으로 분석된다. 특히 팬데믹 시기 결혼식이 급감하며 중소 규모 예식장이 대거 폐업했고, 남은 예식장에 신혼부부들이 몰리며 가격이 올랐다.

예식 비용이 치솟으며 하객들도 부담을 느끼고 있다. 특히 축의금 액수를 얼마로 내야 할지가 최대 고민이다. 과거에는 3만~5만원 선에서 축의금을 해결하는 게 일반적이었지만, 최근에는 급증한 웨딩 비용에 맞춰 축의금도 더 내야 하는 게 아니냐는 고민이 적지 않다. 산술적으로 축의금 5만원을 내고 서울 결혼식에 참석할 경우, 혼주 측은 1인당 수만원씩의 적자를 보기 마련이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급기야 '축의금 5만원을 낼 거면 참석하지 않는 게 예의'라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이른바 '참석하면 10만원, 불참하면 5만원'이라는 인식이다.

실제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등에서는 축의 대상과의 관계를 설명하며 축의금을 얼마나 내야할지에 대한 고민을 토로하는 글이 적지 않게 게재되고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email protected]

실시간 인기기사

    OTHER NEWS

    1 hour ago

    오늘 밤엔 전국에 비…시속 55㎞ 돌풍 주의하세요

    1 hour ago

    지인 돈 2만원 빌리고 2원 갚은 여성, 손절 당하자…"나 어떡해" 황당 하소연

    1 hour ago

    의대 증원 확정에 동아일보 “파국에도 서로 삿대질만 할 건지 답답”

    1 hour ago

    “결혼비용 기본이 8천만원, 그런데 내년 예약까지 다 찼다”…특급호텔 웨딩 인기폭발

    1 hour ago

    '카드공제확대·금투세 폐지' 尹정부 경제정책 21대 국회서 무산

    1 hour ago

    “아 또 속았네” 운전자들 고속도로에서 단속카메라 때문에 스트레스

    2 hrs ago

    한혜진,'미소가 아름다워'

    2 hrs ago

    'KKKKKK+6⅓이닝 무실점' 역시 KBO MVP! 트레이드 1순위 증명…'前 삼성' 수아레즈도 4이닝 '쾌투'

    2 hrs ago

    OLED 모니터 패널 출하량 급증… 삼성D·LGD, 시장 공략 박차

    2 hrs ago

    결혼 후 잘사는 줄...이승기, 안타까운 소식

    2 hrs ago

    로또 1등 11명 25억씩… 자동당첨 명당 8곳 어디?

    2 hrs ago

    4900원, 3만원...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헷갈리는 연회비

    2 hrs ago

    한중일 정상회의 4년 5개월 만…日기시다·中리창 방한

    2 hrs ago

    유재석, 무주택자 아니었네…‘90억 육박’ 압구정 아파트 24년째 보유 중

    2 hrs ago

    역시 '美의 남신'! 방탄소년단 진, 제주관광공사 공식 여행 가이드 등장

    2 hrs ago

    중산층 5집중 1집은 ‘적자 살림’...고물가·고금리에 일해서 번 돈 줄어

    2 hrs ago

    김진표 "17년만 연금개혁 골든타임…21대서 모수개혁 하자"

    2 hrs ago

    [녹유 오늘의 운세] 75년생 짧지만 풍성한 행복이 함께해요

    2 hrs ago

    경북 칠곡군 ‘참외퍼뜩시장’ 대성황

    2 hrs ago

    켈리, 4회 3실점

    2 hrs ago

    '20개월째 대표이사 공석' 군산시민발전 이번엔 적임자 찾나

    2 hrs ago

    [사진] 만찬사하는 윤석열 대통령

    2 hrs ago

    김기남 "정책 지원·기술 혁신으로 수소경제 앞당겨야"

    2 hrs ago

    내일 한일중 정상회의 개최...완전한 비핵화 논의하나

    2 hrs ago

    베트남 케르베로스, 73점 몰아치면서 우승...韓 광동 7위, 젠지 최하위 16위(종합)

    2 hrs ago

    “같은 값이면 BMW 왜 사” 독일차 사려다 제네시스 계약하는 상황

    2 hrs ago

    호수비에 '엄지 척' 해주던 괴물의 꿀밤, 혼쭐난 이도윤의 90도 인사...착한 형이 화내니 더 무서워

    2 hrs ago

    갤로퍼·프라이드 화려한 귀환… 중고차 ‘복고’ 열풍

    2 hrs ago

    금감원, 금융사 부동산 PF 수수료 갑질 적발…"관행개선 추진"

    2 hrs ago

    구속된 김호중, 결국...안타까운 최후 맞았다

    2 hrs ago

    민정수석과 사법방해

    2 hrs ago

    내일 새벽까지 비…그친 뒤엔 낮 기온 '뚝'

    2 hrs ago

    [오늘의 운세] 5월 27일, 금전·명예운이 아주 길한 띠는?

    2 hrs ago

    [TV조선] 24년차 부부의 애틋한 사랑

    2 hrs ago

    담배와 목숨 바꾼 듯...고층 아파트 창틀에 서서 위험천만하게 ‘흡연’ 중인 입주민

    2 hrs ago

    베일 벗은 밸류업, 기업가치 제고… 정은보 "우량기업 신속하게 상장"

    2 hrs ago

    '나보타' 해외에서 훨훨…국내서는 입지 위축

    2 hrs ago

    한전·가스공사, 1분기 이자만 1조5000억

    2 hrs ago

    박영선 "美반도체 규제, 동맹국에 위협 안 돼야"…美외교지 게재

    2 hrs ago

    [mhn포토] 윤민아, 선블록 뿌리고

    Kênh khám phá trải nghiệm của giới trẻ, thế giới du lị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