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나간 KIA 나스타의 타격감이 돌아왔다…41세 타격장인도 건재, NC포 극적부활 ‘꽃범호도 간절’

집 나간 kia 나스타의 타격감이 돌아왔다…41세 타격장인도 건재, nc포 극적부활 ‘꽃범호도 간절’

나성범/KIA 타이거즈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잘 쳐야죠.”

KIA 타이거즈 이범호 감독은 선발진에 이의리에 이어 윌 크로우마저 빠진 뒤 이렇게 얘기했다. 야구의 본질은, 선발투수가 빠지고 타격으로 만회해 경기력을 유지하는 건 절대 쉽지 않다. 그러나 타자들이 불펜 투수들과 함께 힘을 내서 선발투수들의 공백을 메울 필요성은 있다.

집 나간 kia 나스타의 타격감이 돌아왔다…41세 타격장인도 건재, nc포 극적부활 ‘꽃범호도 간절’

나성범/KIA 타이거즈

이런 상황서 타선의 중심을 차지하는 ‘나스타’ 나성범의 타격감이 언제 돌아올 것인지가 초미의 관심사였다. 이범호 감독의 믿음은 계속됐다. 공과 방망이의 스윙이 큰 차이를 보여도 3번 타자 혹은 4번 타자로 기용해왔다.

팀 타선의 연결 흐름을 끊어버릴 수 있는 기용이었고, 실제 그런 측면도 있었다. 그러나 이범호 감독은 눈 딱 감고 기다렸다. 그렇게 나성범은 12일 SSG 랜더스와의 더블헤더가 끝나자 타율 0.080까지 떨어졌다.

바닥을 치니 올라올 일만 남았을까. 이번주부터 나성범의 타격감이 기 막히게 살아난다. 14~15일 광주 두산 베어스전서 연이틀 홈런을 터트렸다. 심지어 방향이 거의 흡사했다. 이틀간 9타수 4안타 2홈런 6타점 2득점했다.

이범호 감독의 초기구상에, 나성범은 4번 타자였다. 이범호 감독은 나성범이 3번 타자로 뛰면 1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 타석에 나올 수 있는 걸 아쉬워했다. 그러나 나성범은 3번과 4번을 오간다. 6번 타자가 제격이라고 여긴 최형우가 올해도 꾸준히 4번 타자로 나서면서, 굳이 최형우의 좋은 흐름과 기운을 뺏지 않았다.

결국 올해도 3성범-4형우가 최상의 조합인 듯하다. NC포의 부활이다. 최형우는 4월 중순~말에 타격감이 확 떨어졌다가 5월 들어 미친 듯한 맹타다. 최근 10경기 타율 0.457 2홈런 9타점 6득점이며, 5월에만 11경기서 타율 0.474 3홈런 11타점 8득점이다.

김도영이 14일 경기서 양의지의 타구에 손목을 맞아 사실상 연이틀 결장했다. 컨디션을 회복해 복귀하면 결국 2번 타순에서 시너지를 내야 할 듯하다. 박찬호~김도영~나성범~최형우~소크라테스 브리토 혹은 이우성이 상위타선의 뼈대다. 이럴 경우 김선빈과 최원준이 하위타선의 무게감을 올릴 수 있다.

집 나간 kia 나스타의 타격감이 돌아왔다…41세 타격장인도 건재, nc포 극적부활 ‘꽃범호도 간절’

최형우/KIA 타이거즈

KIA는 나성범의 타격감이 돌아오면 사실상 타자들이 낼 수 있는 최상의 생산력을 낼 준비를 마쳤다고 보면 된다. 최근 마운드 사정이 어려워서, 타자들이 15일 경기처럼 힘을 바짝 내야 한다. 나성범과 최형우의 시너지는, 9개 구단엔 공포의 대상이다. 개막 후 1개월 반 동안 사실상 나성범 없이 달려왔듯이, 이젠 나성범이 보여줄 때다.

많이 본 뉴스

    OTHER NEWS

    8 minutes ago

    [포토] 박기량, 여전한 미모

    8 minutes ago

    [헤럴드 운세] 2024년 05월 24일 오늘의 운세로 만드는 완벽한 하루, '오운완'

    8 minutes ago

    박유천의 깜짝 근황이 전해졌다…아무래도 곧 복귀할 것 같다

    8 minutes ago

    최화정, 젊게 사는 60대 우아하고 세련된 여배우룩! 블라우스-슬랙스 패션

    13 minutes ago

    종착역 다섯 정거장 남았는데… 전원 하차시킨 6호선 기관사, 왜?

    13 minutes ago

    금투세 토론 "결국 개미 폭망" vs "과장 좀 그만!

    13 minutes ago

    [SC리뷰]6기 영수 갈팡지팡에 여자들 인내심 바닥…결국 긴급논의('나솔사계')

    13 minutes ago

    "여친이 신경쓴 집" 조세호, 용산 신혼집 공개…남산뷰+명품 인테리어

    13 minutes ago

    '난기류 비상착륙' 싱가포르항공 승객 상당수 뇌·척추 부상

    13 minutes ago

    송대관 "100억 집 날리고 월세살이…죽어야 하나 고민"

    13 minutes ago

    K조선 13년 만에 슈퍼사이클… 장밋빛 전망 속 ‘춘투’는 걱정

    13 minutes ago

    너무 예뻐 압구정에 놀러가서 찍힌 사진이 잡지에 실려 데뷔한 ’46세 여배우’

    13 minutes ago

    ‘검사 사모님’ 한지혜, 15kg 감량 후 크롭톱·레깅스 ‘과감한 운동룩’

    13 minutes ago

    TSMC “현재 AI 새로운 황금기…2분기 매출 30% 늘 것”

    13 minutes ago

    세븐일레븐, 한국의 맛 시리즈 ‘창녕마늘떡갈비시리즈’ 2종 출시

    13 minutes ago

    SKC, 한국 반도체 소부장 최초로 美서 보조금 1000억원 받아

    13 minutes ago

    [오늘의 운세] 96년생 단단히 했던 결심 완성이 보여요 - 5월 24일(금) 띠별운세

    13 minutes ago

    대만 새 총통 압박하는 중국, 육해공 포위 훈련…대만, 긴급대응 '자유 수호'

    13 minutes ago

    만루찬스 삼진아웃 당한 이재원

    13 minutes ago

    진안군, 투명페트병 무인회수기 8대 추가 설치

    13 minutes ago

    주현영, 똑닮은 엄마 공개…강원도 본가서 힐링 시간 (나 혼자 산다)

    13 minutes ago

    연이은 카톡 먹통에 정부 나섰다

    13 minutes ago

    우주항공 컨트롤타워 '우주항공청' 경남 사천서 출범

    14 minutes ago

    美정부, 후퇴하는 우크라에 3천700억원 긴급 군사지원

    18 minutes ago

    민희진 저격 끝에 악플에 시달린 아일릿 원희, 가슴 아픈 소식 전해졌다

    25 minutes ago

    김혜성 살피는 메이저리그 스카우터

    25 minutes ago

    ‘靑경호원과 돈 거래’ 문다혜, 집 살때 쓴 정황

    25 minutes ago

    챌린저 골프웨어, 윤석민과 스크린 프로암 개최

    25 minutes ago

    [mhn포토] 조아연, 양 머리 목이 탄다면

    25 minutes ago

    KT, '초당 15만개' 국내 최고속도 양자 암호 통신기술 개발... 복제 불가능∙도청 방어

    25 minutes ago

    반려견 동반 수영장 '강아지숲 네이처풀', 6월 개장

    31 minutes ago

    '상무서 ERA 1.02' 롯데서 온 155㎞ 파이어볼러, 심상치 않다... 키움 최초 보상선수 대박 터지나

    31 minutes ago

    반도건설, 첫 프리미엄 브랜드 '카이브 유보라' 론칭

    31 minutes ago

    수진이 돌아온다…새 EP 타이틀곡 '모나리자' 컴백

    31 minutes ago

    홈플러스, 생필품 40여종 가격 일시 인하…"장바구니 부담 던다"

    31 minutes ago

    "부장님, 전 '무알콜 맥주' 마실게요"…회식자리 목소리 커진다

    31 minutes ago

    군위군-수자원공사, 송전선로 두고 '하천 점용 허가' 소송전

    31 minutes ago

    도 넘은 트럼프의 거짓 주장 “바이든의 FBI, 나 사살하려 해”

    31 minutes ago

    ‘152억’ 포수 4경기 연속 빠졌는데 4연승...LG에서 온 복덩이, 슈퍼 백업 있으니까

    31 minutes ago

    이찬원 콘서트 `찬가`에서 찬스와 찬원이 함께 부를 플레이리스트 `관심 집중`

    Kênh khám phá trải nghiệm của giới trẻ, thế giới du lị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