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부촌’으로 재탄생한다 방배역 황금 입지 ‘엘루크 방배 서리풀’ 이목 집중

서울 서초구 방배동이 향후 5년 이내 고급 아파트가 밀집된 ‘새로운 부촌’으로 재탄생 할 것이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올해 초 NH투자증권은 '방배동 재건축 심층분석-구역별 사업현황 및 사업성 분석' 보고서를 통해 이 같은 내용의 전망을 내놨다.

이에 따르면 방배 재건축 사업 중 궤도에 오른 구역과 단지는 총 12곳이다. 이 중 방배3구역과 경남아파트 사업은 완료됐고, 관리처분인가 이후의 사업 막바지 단계를 밟는 곳이 6곳이다. 특히 노후된 단독·다가구·다세대·연립주택 등을 아파트로 재건축하는 물량도 많다. 아파트 재건축은 방배 삼익(아크로 리츠카운티)·신동아(오티에르 방배)·삼호·신삼호 4개 단지다.

사업장별로 속도가 가장 빠른 곳은 방배6구역(래미안 원페를라, 1097세대)으로 오는 2025년 10월 입주 예정이다. 그 뒤를 이어 5구역(디에이치방배)이 2026년 8월 입주 예정이다. 방배 삼익도 현재 공사 진행 중으로 2026년 입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렇게 지역 대부분의 재개발 사업 현장이 일제히 공사 중이거나 조만간 착공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되면서 그 동안 노후 주택이 많아 강남 한복판에 위치했음에도 저평가되던 방배동이 1만가구 이상 신축 아파트가 대거 들어서는 ‘新부촌’이 될 거란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방배동 일대는 국내에서 손꼽히는 문화·예술 여건이 강점이다. 국내 문화예술의 본진으로 불리며 국립오페라단, 국립발레단, 국립현대무용단, 국립합창단,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상주하고 각종 공연 및 전시가 상시로 이뤄지는 예술의전당과 국립국악원이 위치해 있다. 도심 속에서 쾌적한 여유를 만끽할 수 있는 쾌적한 녹지도 두루 갖췄다. 청계산과 함께 서초구의 양대 녹지 축으로 손꼽히는 우면산 자락이 펼쳐져 있고, 서리풀공원(구 방배공원), 방배근린공원 등이 위치해 있어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녹지환경이 풍부하게 갖춰져 있다.

아울러, 남부순환로와 강남순환로, 방배로가 인접해 있고, 서초대로 및 테헤란로 이용이 용이해 강남 전역을 비롯한 주요 업무지구 접근성이 돋보이는 입지다. 경부고속도로 서초 IC도 인근에 위치해 있어 광역 이동도 용이하다.

한 업계 관계자는 “입지적으로 최적의 조건을 모두 갖추고 있는 방배동이 그간 상대적으로 저평가 됐던 가장 대표적인 이유는 단지 개발이 늦었다는 점”이라며 “방배동 재개발은 강남 한 복판, 서초구에 미니신도시가 조성되는 것인 만큼 단순한 전통 부촌으로서의 명성 회복 이상의 의미를 가질 것”이라고 전했다.

‘新부촌’으로 재탄생한다 방배역 황금 입지 ‘엘루크 방배 서리풀’ 이목 집중

‘新부촌’으로 재탄생한다 방배역 황금 입지 ‘엘루크 방배 서리풀’ 이목 집중

‘엘루크 방배 서리풀’ 전경

이 같은 상황에 현재 입주가 가능한 방배동 주거상품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데, 최근 준공한 ‘엘루크 방배 서리풀’ 또한 지역 내 재건축단지들보다 지하철 역에서 가까운 초역세권 입지에 위치한 즉시 입주 가능 단지로 실거주가 필요한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해당 단지는 탁월한 입지와 합리적 분양가, 4베이 구조의 감각적인 평면설계 등에 힘입어 성황리에 1차 분양을 마감을 했으며 이후 지속적인 문의에 회사보유분 로얄층 일부 세대를 선착순 후분양할 예정이다. 청약통장이 필요 없으며 실거주 의무 규제도 없어 투자 관심 또한 높은 단지다.

특히 원자재 가격 상승, 금리 인상 등의 분양가 인상 요인이 반영되기 전 분양가를 유지해 인근 주거 상품 대비 합리적인 분양가는 물론 청약통장도 필요치 않다. 즉시 입주가 가능하고 실거주 의무도 없어 실수요자들은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도 집중되고 있다. 해당 단지의 분양홍보관은 현장 1층에서 운영 중이다.

OTHER NEWS

43 minutes ago

국힘 의원 중 첫 법안 발의자는 박충권…‘이공계 지원 특별법’ 개정안

50 minutes ago

[만파식적] 국민연금 조기 수령

50 minutes ago

삼성전자 기흥 반도체 공장 직원 2명 방사선 피폭

50 minutes ago

[포토S] 이수만 프로듀서, 국회의원 된 리아와 반갑게 인사

50 minutes ago

‘생로병사의 비밀’ 탄산을 끊어보니···탄산 금지 후 3주 후 우리몸 변화는?

50 minutes ago

여름 물폭탄 대비해 저수지 물도 빼놨다

54 minutes ago

[이진한의 메디컬리포트]대학병원 떠나는 의대 교수들… 의료대란 현실화는 막아야

54 minutes ago

에버글로우 ‘ZOMBIE’ 리릭 포스터 공개, 서슬퍼런 러브송

54 minutes ago

고우석, 트리플A서 2경기 연속 무실점…평균자책점 3.00

54 minutes ago

롯데마트, 항공직송 15만 마리 캐나다산 ‘활 랍스터’ 특가 판매

58 minutes ago

민희진·업계 복귀 함구 이수만 "AI가 K팝 미래…AI챗봇 활용위한 규제와 정책 마련 시급"

58 minutes ago

‘원빈 조카’ 김희정, 드레스 바꾸니 딴사람! 캡모자 쓰고 32세 나이 거스른 실루엣 패션

58 minutes ago

“MT 아냐” 제작진 특단의 조치로 4명 조기 퇴소…15기 정숙 ‘오열’ (나솔사계)

1 hour ago

나경원 "野, 입버릇처럼 탄핵…같은 잣대면 文은 온전했겠나"

1 hour ago

인수합병 큰손이었던 SK가 이제는 다 내다 팔고 있는 이유 f.권순우 삼프로TV 취재팀장

1 hour ago

김구라, 아들 그리 때문에 울고 딸 때문에 웃었다...이유 보니

1 hour ago

[영상] 등에 A소총 달고 ‘탕탕탕’…중국군도 ‘로봇개’ 훈련 투입

1 hour ago

'워크아웃' 태영건설 숨통 트이나… 기업개선계획 이행 임박

1 hour ago

"뉴진스, K팝 경계 뛰어넘고 재구성"…英 '더 페이스'

1 hour ago

SSG 최정, 역전 투런포…통산 472호 홈런·1천496타점

1 hour ago

'풀 대출'로 80억 압구정 현대 매수한 30대, 알고 보니 '회장님 딸'

1 hour ago

러, 크림반도서 우크라 ATACMS 8기·드론 8대 격추

1 hour ago

10년지기 황유민·이예원 "양평 퀸은 나"

1 hour ago

ARM '제2의 엔비디아' 노려, 애플 삼성전자 AI 스마트폰 경쟁에 핵심 역할

1 hour ago

SGC솔루션, 여름 맞이 글라스락 텀블러 신제품 3종 출시

1 hour ago

새 아파트 '품귀현상' 오나...2025∼27년 입주물량 직전 3년의 '반토막'

1 hour ago

"아이 셋과 길바닥 가겠다"…김동현-양세형-최인혁, 코인 투자 실패 고백 [TOP이슈]

1 hour ago

“군대가 무서워요” 국경 넘으러 강물에 몸던지는 우크라男…최소 33명 숨져

1 hour ago

보병부대 이끌며 ‘탕탕’… 중국, 등에 소총 달린 로봇개 공개

1 hour ago

효성 3형제, 고 조석래 명예회장 유언대로 지분 상속

1 hour ago

"페라리 혁신의 결과물" 365 GTB 4 데이토나를 재해석하다. 페라리 '12칠린드리'

2 hrs ago

‘서울’ 아파트 상승세 전국으로 남하…아파트 가격 2주 연속 상승

2 hrs ago

앞으로 몇년간 서울 새아파트 더 귀해진다

2 hrs ago

쓰레기봉투 담겨 바닷가에 버려진 강아지들, 4마리 결국 하늘로

2 hrs ago

방금 전 여친과 관계 가진 남자...곧바로 ‘이 행동’ 한다면 차일 수 있다

2 hrs ago

서산·해미 톨게이트에 지역 정체성 담은 디자인 상징물 설치

2 hrs ago

하이브 제치고 ‘최후 승자’된 민희진, 소름 돋는 오늘운세 (대박)

2 hrs ago

조규홍 "전공의 복귀 선행되지 않으면 구제책 마련해 주기 힘들어"

2 hrs ago

5억짜리 자동차인 줄도 모르고 롤스로이스 보닛 위에 음식 올려놓고 먹는 남성들

2 hrs ago

[포토] 아르테미스, 우리가 바로 '버추얼 엔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