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신상 모조리 털렸다, 죽고 싶다”…벼랑 끝으로 떠밀리는 공무원들 [기자24시]

2년 넘게 정부 부처와 공직 사회를 취재했다. 당시 머물던 세종시 숙소에서는 한밤중에도 대낮처럼 환하게 불이 켜져 있던 국토교통부와 환경부 청사가 훤히 보였다.

늦은 밤을 불살라 일하는 공무원들이지만 매일 아침 칭찬 대신 강도 높은 민원부터 견뎌내야 한다. 전국에서 몰려온 시위꾼들이 살벌한 문구의 피켓을 들고 책임자와 실무자 이름을 불러대며 겁박을 해댔다.

“내 신상 모조리 털렸다, 죽고 싶다”…벼랑 끝으로 떠밀리는 공무원들 [기자24시]

[[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사진출처=픽사베이]]

지난해 만났던 경제부처의 한 과장은 “인터넷 카페에 좌표가 찍혀 내 신상이 전부 공개됐다”며 “고소·고발하겠다는 협박도 받고 있어 과를 옮기고 싶다”고 토로하기도 했다.

부서 이동을 기대할 수 있는 중앙부처는 그나마 나은 편이다. 최근 연이어 터지는 공무원 사망은 규모가 작고 폐쇄된 지방자치단체 공무원들 사이에서 자주 발생하고 있다. 조직 안팎의 ‘갑질’을 견뎌내며 홀로 외로운 싸움을 버티다 그만 삶의 의지를 놓고 마는 것이다.

올 들어 극단적 선택으로 확인되는 10명의 지자체 소속 공무원들은 공통적으로 극심한 업무 스트레스와 직장 내 괴롭힘 피해를 호소했다. 2월 사망한 양산시청 공무원은 제대로 쉴 권리를 보장받지 못하고 일할 것을 강요받았다고 한다. 3월 사망 소식이 크게 알려진 김포시청 공무원은 새벽까지 ‘민원 전화 폭탄’을 받고 신상까지 털렸다. 4월 사망한 의정부시청 공무원도 업무 과다 상태에서 직장 내 괴롭힘까지 당한 것으로 추정된다.

매일경제 취재 결과 드러난 서울 강북구 보건소 팀장도 직장 내 괴롭힘을 호소하며 자살했다. 고인은 30년 넘게 근속한 베테랑이었지만 가족조차 내막을 정확히 알지 못했을 정도로 속앓이를 했다고 한다. 그는 유서에 “혼자서 너무 외롭고 힘들다. 내 힘든 점을 들어줄 사람이 없다. 모든 사람이 나에게 등을 돌린다”고 썼다.

공무원도 칭찬에 기뻐하며 소중한 가족들로부터 힘을 얻는 한 명의 사람이다. 공무원들의 잇따른 죽음은 무한정한 공공서비스를 당연한 것으로 여기는 사회 시각이 지금과는 달라져야 한다는 것을 보여준다. 벼랑 끝에 내몰린 부하 직원들에게 ‘갑질’ 대신 ‘포용’으로 끌어안는 조직문화 개선도 시급하다.

“내 신상 모조리 털렸다, 죽고 싶다”…벼랑 끝으로 떠밀리는 공무원들 [기자24시]

박동환 사회부

OTHER NEWS

1 hour ago

돈 앞에 드러나는 인간의 민낯…쓴웃음이 난다

1 hour ago

전문가 Faq: 당뇨병 환자가 꿀을 먹을 수 있습니까?

1 hour ago

"올해 들어 286% 올랐다"... 2분기 대세된다는 이 종목

1 hour ago

주행 중 실내등 켜두면 불법?? 야간 운전할 때는 반드시 꺼야 하는 이유!!

1 hour ago

4색으로 경복궁 수놓은 뉴진스…민희진-하이브 분쟁 후 첫 무대

1 hour ago

“하루에 사과 2개만 먹는다더니” 서동주…잘록한 허리에 반전 복근까지

1 hour ago

러 외무장관 "미, 한반도 무력충돌 계획 있을 수도"

1 hour ago

장영란, 몸매 이렇게 좋았어?..황금골반에 허리는 한줌

1 hour ago

[영상] 대통령 사망에 이란 시민들 통곡…하메네이 아들 '승계설' 솔솔

1 hour ago

인사나누는 조국 대표와 천하람 당선인

1 hour ago

"멘토 이미지 배신" 강형욱, 갑질 의혹에 분노하는 이유[SC이슈]

1 hour ago

홍준표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대구시, TF 구성

1 hour ago

‘역주행 달인’이 또… 뒤늦게 띵곡 인정 받아 차트 진입한 男가수 근황

1 hour ago

프로야구 벌써 69회 매진…10개 구단 출범 후 최다 신기록

1 hour ago

이스타항공, '객실 승무원 SNS 라이브 채용 설명회' 진행

1 hour ago

[용산의 미래]"동측 상업·서측 업무·남측 문화…용산공원과 시너지"

1 hour ago

우원식, 민주당원 줄탈당에 "당원 열망 잘 알아...단호히 맞설 것"

1 hour ago

확실한 대형 개발호재 갖춘 ‘검단신도시 롯데캐슬 넥스티엘 Ⅰ·Ⅱ·Ⅲ’

1 hour ago

공유지 넘기고 보조금 주고…마을대표·공무원들 유착비리 덜미

1 hour ago

스탠다드에너지, KAIST에 개발실험용 VIB ESS 공급

1 hour ago

‘음주 뺑소니’ 김호중 손절…KBS교향악단, ‘슈퍼 클래식’ 공연 철수

1 hour ago

“임영웅도, 장윤정도 아니다” .. 인기 트로트 가수 행사비 1위는?

1 hour ago

넥스지, JYP에서 선보이는 새 보이그룹

1 hour ago

벤틀리, 4세대 컨티넨탈 GT 다음달 말 최초 공개

1 hour ago

"벌레보다 못해, 죽어" 막말 강형욱, 퇴사자에 준 급여 달랑 '9670원'

1 hour ago

‘서울 한복판 갈비 성지’ 동대문 호텔 어디

1 hour ago

“한동안 지웠던 앱 다시 깔았다”…하룻밤새 20% 급등한 ‘이것’에 함박웃음

1 hour ago

與 유의동 '채상병 특검법' 찬성에 이준석 "용기 감사하다"

1 hour ago

“살려주세요, 9층에 사람 있어요”…물량 쏟아지는 ‘이것’ 하루새 12% 뚝

2 hrs ago

IPO 활황 맞이하는 선학개미...3가지 투자 체크포인트, ‘I.P.O’

2 hrs ago

‘역대 최고’ 美 나스닥에 엔비디아 목표가 1200弗까지 나왔다…‘12만전자’·‘26만닉스’ 희망 커지나 [투자360]

2 hrs ago

한여름도 아닌데 섭씨 47.4도...인도 열파에 ‘최고 단계’ 경보

2 hrs ago

김용관 삼성메디슨 대표, 삼성전자 사업지원TF로 이동

2 hrs ago

신분당선 '구운역' 신설 확정…서수원-서울 이어진다

2 hrs ago

임종성,'추격의 2타점 적시타'

2 hrs ago

‘카드 빚 돌려막기’ 다시 증가…카드사 건전성도 위협

2 hrs ago

'온플법' 제정 놓고 중기-플랫폼업계 이견 여전

2 hrs ago

수산물직판장에도 '경기 RE100 실천'...경기도 에너지 자립형 어항개발 추진

2 hrs ago

의정부성모병원 오재상 교수, 한국보건의료원 신규과제 선정

2 hrs ago

프리미엄 시장서 폭풍질주 '제네시스'

Kênh khám phá trải nghiệm của giới trẻ, thế giới du lị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