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신규 채용 3년간 1만명 가까이 감소…고졸·여성에 집중

지난 3년 동안 공공기관 신규 채용 규모가 1만명 가까이 감소했고, 주로 고졸과 여성 인력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기업분석 전문 리더스인덱스가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 시스템 알리오에서 공개한 339개 공공기관의 신규 채용 인원을 조사한 결과 2020년 2만9845명에서 2021년 2만5981명, 2022년 2만4466명으로 줄었다. 지난해에는 2만207명으로 2020년보다 9638명 줄었다.

공공기관 신규 채용 3년간 1만명 가까이 감소…고졸·여성에 집중

기사 특정내용과 무관. 게티이미지뱅크

조사 대상 기관 중 2020년 이후 신규 채용을 늘린 곳은 215곳, 줄인 곳은 104곳이었다. 20개 기관은 채용 규모를 유지했다.

신규 채용이 줄어든 건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이 마무리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화로 공공의료기관의 채용이 감소한 점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이들 공공기관은 지난 3년간 고졸과 여성 인력을 중심으로 신규 채용을 줄인 것으로 파악됐다. 고졸 채용은 2020년 4170명으로 전체의 14%를 차지했지만 해마다 줄어 작년에는 8.7%인 1759명으로 감소했다. 이 기간 여성 채용도 1만4298명에서 1만400명으로 3년 새 27.3% 줄었다.

기관 유형별로는 상대적으로 연봉과 안정성이 높아 인기가 많은 시장·준시장형 32개 공기업에서 채용 감소폭이 컸다. 해당 공기업의 신규 채용 인원은 2020년 7576명에서 2023년 4586명으로 2990명(39.5%) 감소했다.

OTHER NEWS

44 minutes ago

김태현 "만취 미자 파출소에…데리러간 父 장광 머리 보고 '달 떴다' 주정"

44 minutes ago

국민의힘 차기 당대표는 누구?…지지층 61.5% '한동훈'

44 minutes ago

'180cm-51kg' 모델 홍진경, 몸매 강박 고백 "살찌는 것 너무 싫어"

44 minutes ago

“돈 많은 집 vs 화목한 집”...다시 태어난다면 어떤 집에서 살고 싶나요

44 minutes ago

“가진 돈을 전부…” 경찰차 탄 노인, 일부러 ‘다’ 두고 내린 이유

44 minutes ago

"순대 6개·편육 3점이 5000원, 너무해"…체인점 순댓국집 손님 울상

44 minutes ago

아침엔 달걀·요구르트, 저녁에는 꽁치·깻잎…근육·혈관에 변화가?

44 minutes ago

선우용여가 방송 중 동문서답하고 말 어눌하자 녹화 중단하고 병원 데려간 후배...선배 살렸다

44 minutes ago

122m 협곡 아래 추락했지만… 美 10대 청소년 기적적 생존

44 minutes ago

천하의 이종범도 못했다…이호성 이후 34년간 잠들었던 타이거즈 역사, KIA 24세 거포가 깨웠다[MD창원]

44 minutes ago

한예슬, 10세 연하 남편과 셀카…달콤 허니문

50 minutes ago

“3천만 원을 1억 원으로 만들어줘”…‘투자 금손’ 조현아, 성공 비법 들어 보니

50 minutes ago

공수처, ‘순직 해병대원 사건’ 임성근 사단장 휴대폰 압수

51 minutes ago

'부산 돌려차기' 사건 가해자…소름 돋는 피해자 보복 계획이 드러났다 (증언)

51 minutes ago

“전여친이 찍어준 ‘프사’ 바꿔 달라고 부탁해도 절대 안 바꾸는 남친...못 잊은 걸까요?”

51 minutes ago

쉽고 장점도 엄청나게 많지만 단점은 딱 하나뿐인 최고의 운동

51 minutes ago

홍준표 "거부권 거부 초유 사태 왔다면 윤 정권 레임덕 왔을 것"

51 minutes ago

문재인, 北욕설에 “스스로를 해치는 일” 혼밥 논란에 “외교 후지게 만들어”

55 minutes ago

“이탈리아 아이데이”…‘톡파원 25시’ 이찬원, 뛰어난 유럽어 실력 뽐내

56 minutes ago

DL이앤씨, 전 직원 대상 ‘ESG 경영’ 교육 시행

56 minutes ago

이찬원 "180개 산 적 있다"…소비 모범생의 과소비('하이엔드 소금쟁이')

56 minutes ago

아들 약값 위해 1000㎞ 걸은 칠레 엄마

56 minutes ago

[녹유 오늘의 운세] 89년생 떠오르는 샛별 유명세가 따라요

1 hour ago

“독특한 디자인 눈길…” 마쓰다, 디자이너 갈아넣었다는 두 차종

1 hour ago

국토안전관리원, 건설공사 참여자 '안전역량 강화' 교육 실시

1 hour ago

농심 ‘포테토칩 먹태고추장마요맛’ 출시

1 hour ago

성심당 최후통첩 "월세 4억? 1억 넘으면 대전역서 나가겠다"

1 hour ago

정의당 신임 대표에 권영국

1 hour ago

대우건설, 경기 성남 '산성역 헤리스톤' 다음 달 분양

1 hour ago

키움증권, '밸류업 공시' 1호..."3년 내 PBR 1배 목표"

1 hour ago

현대차그룹, 제네시스·성능개발담당에 만프레드 하러 영입

1 hour ago

편도 ‘800만원’인데 매진…어떤 항공권이길래?

1 hour ago

“해줄 게 없다”…외래 막힌 종합병원, 암 진단조차 어려워

1 hour ago

폴란드, 미국서 사거리 930㎞ 공대지미사일 구매

1 hour ago

박기량 ‘반바지의 계절이 돌아왔다’

1 hour ago

전세사기법 통과하자마자, 윤 대통령 또 거부권 검토

1 hour ago

대구참여연대 "공수처에 홍준표 시장 수사 요청…경찰 수사 부실"

1 hour ago

"류선재! 류선재!"..'선업튀' 엔딩까지 이름 잃은 변우석 [Oh!쎈 이슈]

1 hour ago

'조직 고령화' 일본 기업, 부장·과장 직책정년 폐지 잇따라

1 hour ago

[속보] 전청조, 골프채로 남현희 조카 폭행 혐의… 검찰 추가기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