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사달났다” 역대급 터지자 월 4천원 인상…초유의 ‘이탈’ 행렬

“결국 사달났다” 역대급 터지자 월 4천원 인상…초유의 ‘이탈’ 행렬

디즈니+(플러스) 무빙 촬영 장면

[헤럴드경제= 박영훈 기자] “무빙 빼면 볼게 없는데, 더이상 안보는게 낫다” (구독자)

디즈니+(플러스)의 이용자 이탈이 심각하다. 역대급 작품으로 꼽히는 무빙이 끝나면서 이용자들이 대거 이탈하고 있다.

디즈니+는 무빙이 대박을 터트리자, 한국에서 기존 멤버십 가격(월 9900원)을 4000원이나 올렸다. “무빙을 제외하면 볼게 없는데, 요금만 올린다”는 이용자들의 불만이 쏟아지면서, 이탈이 가속화 되고 있다.

12일 분석 서비스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디즈니+의 1월 월간 활성 이용자(MAU)는 302만1000명으로 작년 12월의 336만3000명보다 10.2%나 감소했다.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가운데 감소폭이 가장 컸다. MAU는 한 달 동안 한 번 이상 서비스를 이용한 사람 숫자다.

“결국 사달났다” 역대급 터지자 월 4천원 인상…초유의 ‘이탈’ 행렬

무빙 [사진, 디즈니+]

디즈니+의 이용자는 작년 하반기 최고 인기작인 오리지널 드라마 ‘무빙’이 공개된 8∼9월 급증했다가 10월부터 다시 감소하기 시작했다.

디즈니+의 MAU는 작년 7월 214만4000명에서 8월 296만2000명으로 한 달 만에 38% 늘었고, 9월에는 433만8000명으로 46% 증가했다. 그러나 10월에는 420만4000명으로 3% 줄어들었고 11월 360만3000명, 12월 336만3000명, 올해 1월 302만1000명으로 매달 감소했다.

디즈니+는 무빙을 앞세워 꼴찌로 추락한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장에서 반전을 꾀했다. 월 4000원 요금 인상까지 단행했다.

하지만 무빙을 제외하면, 타 OTT에 비해 콘텐츠가 빈약해 요금 인상에 따른 이용자들의 이탈이 더욱 큰 것으로 보인다.

디즈니+는 ‘무빙’ 이후 선보인 작품들이 별다른 반응을 이끌어 내지 못했다. 구독자 이탈을 막기 위해서는 무빙에 버금가는 후속 히트작이 필요한 상황이다.

“결국 사달났다” 역대급 터지자 월 4천원 인상…초유의 ‘이탈’ 행렬

디즈니+가 최근 선보인 작품 [사진, 디즈니+]

디즈니+는 한국 진출 당시 넷플릭스의 대항마로 꼽힐 정도로 기대를 한 몸에 받았지만 빈약한 콘텐츠, 미흡한 서비스 대처 등에 대한 이용자들의 불만이 크다. 무빙의 흥행에도 불구하고 넷플릭스 뿐아니라 티빙, 웨이브, 쿠팡플레이스 등 국내 OTT에 밀려, 아직 꼴찌다.

김소연 디즈니코리아 대표는 “무빙은 지금까지 디즈니플러스(디즈니+)가 한국에서 제공한 모든 콘텐츠 가운데 가장 큰 성과를 올렸다”며 “무빙이 만든 좋은 모멘텀(전환점)을 쭉 이어가기를 기원하는 마음”이라며 무빙 시즌2 제작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

한편 디즈니+는 넷플릭스에 이어 올 여름부터 한집에 같이 살지 않는 이용자는 시청을 못하게 하는 ‘계정 공유 금지’를 실시한다. 콘텐츠가 빈약한 상황에서 계정 공유까지 금지 시킬 경우 이용자들의 이탈은 더욱 심해질 것으로 보인

실시간 인기기사

    News Related

    OTHER NEWS

    황일봉 전 광주 남구청장 "정율성 기념사업 추진 사죄"

    정율성 사업 철회 촉구 집회 참석한 황일봉 전 회장 (광주=연합뉴스) 정다움 기자 = 황일봉 5·18 부상자회 회장이자 전 광주 남구청장은 28일 “국민에게 총부리를 겨눈 전범 정율성 기념사업을 추진해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 Read more »

    대입 준비, 기본에 충실한 '적기교육'이 정답

    대입 준비, 기본에 충실한 ‘적기교육’이 정답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다음 날인 17일 대구 수성구 정화여고 3학년 교실에서 수험생들이 가채점하고 있다. 연합뉴스 2024학년도 수학능력시험이 시행되었다. 킬러문항이 없어지면 물수능이 될 것이라는 우려와는 달리 ... Read more »

    서울 도봉구, '우이천 제방길' 정비 공사 완료…보행로 확장·조명 설치

    서울 도봉구, ‘우이천 제방길’ 정비 공사 완료…보행로 확장·조명 설치 오언석 도봉구청장이 지난 24일 우이천 제방길 정비공사 현장을 주민과 함께 살펴보고 있다. 사진=도봉구청 서울 도봉구(구청장 오언석)가 우이천 제방길 정비 공사를 완료하고 ... Read more »

    허재현 기자 "최재경 녹취록, 신뢰할만한 취재원에게서 확보"

    검찰 피의자 조사…”공수처에 검찰 관계자 고소” ‘대선 허위보도 의혹’ 허재현 기자, 검찰 피의자 조사 (서울=연합뉴스) 조다운 이도흔 기자 = 지난해 대선을 앞두고 윤석열 대통령에게 불리한 허위 보도를 했다는 의혹으로 수사받는 ... Read more »

    ‘담배 모르는 세대’ 세웠던 뉴질랜드…세수 모자라 금연법 철회

    한 남성이 담배를 들고 있는 모습. 게티이미지코리아 다음 세대 완전 금연을 목표로 한 뉴질랜드의 야심적인 금연 대책이 폐기될 위기에 놓였다. 27일 출범한 뉴질랜드의 중도 우파 국민당 주도의 연정은 2009년 1월1일 ... Read more »

    '수억 광고 수익 숨기고 해외 여행 유튜버', 재산 추적한다

    ‘수억 광고 수익 숨기고 해외 여행 유튜버’, 재산 추적한다 김동일 국세청 징세법무국장이 28일 정부세종청사 국세청에서 지능적 재산은닉 고액 체납자 집중 추적조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뉴스1 유명 유튜버 A씨는 매년 수억 ... Read more »

    식사 직후 '과일' 먹는 습관… 당장 멈춰야 하는 이유

    건강을 위해 매일 과일을 챙겨 먹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과일도 언제 먹느냐에 따라 몸에 끼치는 영향이 달라질 수 있다. 특히 식사 후 곧바로 과일을 먹는 습관은 오히려 독이 될 수 ... Read more »
    Top List in the World